기사 메일전송
DMZ 자유·평화 대장정 해단식...524km 60여일 여정 마무리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3-11-16 13:19:45

기사수정
  • 정전 협정 70주년 기념, 자유의 가치를 되돌아보는 기회
  • 국민 420명 참여, 접경지역 활성화를 위해 조성한 ‘DMZ 평화의 길’에서 진행

행정안전부는 11월19일 인천광역시 강화군 평화전망대에서 ‘DMZ 자유·평화 대장정’ 해단식을 개최하고 60여 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11월19일 인천광역시 강화군 평화전망대에서 `DMZ 자유 · 평화 대장정` 해단식을 개최하고 60여 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개최된 ‘DMZ 자유·평화 대장정’은 정전 협정 70주년을 기념하여, 자유의 가치를 되돌아보고 인구소멸 위기의 접경지역에 대한 국민 관심을 높이기 위해 행정안전부 등 관계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했다.


이번 행사는 9월 18일부터 11월 19일까지 총 6회에 걸쳐 진행되었으며, 일반 국민 420명이 참여하여 최근 접경지역 활성화를 위해 조성된 524km의 ‘DMZ 평화의 길’을 걸으며 지역의 생태·안보 관광지를 탐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이번 기회로 자유와 평화의 가치를 다시금 되새기고 잘 몰랐던 접경지역의 아름다움을 느낄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고 평가했다.


이번 대장정의 1회차부터 6회차까지 원정대를 인솔한 김학면 원정대장은 “DMZ를 따라 조성된 긴 도보 길을 전국에서 모인 참가자들과 함께 걸음으로써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느낀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며 소회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행사기간 동안 접경지역 지자체의 지역 축제 등과 연계하여 인구소멸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접경지역의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파주 DMZ 피크닉 페스티벌’, ‘강원 2023년 세계산림엑스포’, ‘인제 가을꽃 축제’ 등을 통해 대장정 참가자와 방문객들에게 지역의 특화자원을 소개함으로써 접경지역의 매력을 널리 알릴 기회를 마련했다.


한편, 행사구간에 대한 관계기관 사전 합동점검과 응급대응 체계 구축 등으로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했으며, 그 결과 응급사고 등이 발생하지 않았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호우·태풍·화재 등 재해 유형별 대책을 수립하였으며 지역별 의료시설·소방서·경찰서 직통 연락망을 구축하고 응급차량·요원(응급구조사·간호사) 상시 동행하여 신속한 대응체계를 마련해 빈틈없이 관리했다.


11월19일 개최될 해단식은 행정안전부, 인천광역시, 강화군 등 관계기관이 참석하여 원정대원과 함께 대장정 진행 과정이 담긴 동영상 시청, 대장정 참가 소회 발표, 완주증 수여 등의 순서로 진행될 예정이다.


임철언 균형발전지원국장은 “올해 정전 70주년을 기념하여 처음으로 개최된 대장정 행사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지원했다”라며, “앞으로도 모두가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행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덧붙여 “앞으로도 자유의 소중함을 되돌아보고, 각종 군사 규제 등으로 지역발전에서 소외되어온 접경지역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는 오는 12월 1일, ‘접경지역 균형 발전’을 주제로 관계 전문가, 대장정 참가자, 지자체 담당자 등과 함께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접경지역 주민주도의 지역 활성화 방안’과 ‘DMZ․접경지역의 생태․환경적 가치’를 주제로 토론하고, ‘자유에 기반한 평화의 가치’에 대해 더 깊게 들여다보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삼성전자, ‘제10회 대학생 프로그래밍 경진대회’ 참가자 모집 삼성전자가 제10회 ‘삼성전자 대학생 프로그래밍 경진대회(Samsung Collegiate Programming Cup, SCPC)’ 참가자를 모집한다.삼성전자는 소프트웨어 생태계 확대와 우수인재 발굴을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삼성전자 대학생 프로그래밍 경진대회(SCPC)’를 개최했으며, 올해로 10회를 맞이했다.대학생 대상 소프트웨어 경진대회로는 상금과 ..
  2. 바이든, 우크라에 美 무기 사용한 러 영토 공격 일부 허용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정부에 은밀히 미국이 제공한 무기를 사용해 러시아 본토를 공격할 수 있도록 일부 허용했다고 미국 언론들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3. 윤상현, '김정숙 특검법' 발의…'검경 수사가 먼저' 의견도 국민의힘은 3일 문재인 전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의 지난 2018년 인도 방문 당시 '6천만원 기내식 식비' 논란과 관련해 공세를 이어갔다.
  4. ‘번호판 인식방식’ 스마트톨링 시범사업, 하이패스 없이도 고속도로 통행료 무정차 납부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운영 효율화를 위해 ‘번호판 인식방식 스마트톨링 시범사업’을 추진한다.현재 고속도로 통행료는 하이패스 또는 현장수납 방식으로 납부하고 있으나, 현장수납을 위한 가감속과 하이패스와 현장수납 차로 간 차선변경 등으로 교통정체가 발생되는 상황이다.또한, 하이패스를 이용하지 않는...
  5. [한국갤럽] 尹대통령 지지율, 21%…"현정부 출범후 최저치"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지난 주 대비 3%p 내린 21%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31일 나왔다.한국갤럽이 2024년 5월 다섯째 주(28~30일)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001명에게 윤석열 대통령이 현재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물은 결과, 21%가 긍정 평가했고 70%는 부정 평가했으며 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