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백원국 국토2차관, “설 연휴 택배 특별관리대책 이행 철저” 강조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4-02-07 13:22:57
  • 수정 2024-02-07 14:26:19

기사수정
  • 6일 곤지암 허브터미널 찾아, 설 연휴 차질없는 배송 및 종사자 안전 당부

[주요뉴스 이석인 기자] 백원국 국토2차관, “설 연휴 택배 특별관리대책 이행 철저” 강조.


백원국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2월 6일 오후 8시,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CJ대한통운 곤지암 허브터미널을 찾아, 설 연휴 대비 택배 특별관리대책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특별관리기간 중 차질 없는 배송 및 택배 종사자 안전을 당부했다.


백원국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2월 6일 오후 8시,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CJ대한통운 곤지암 허브터미널을 찾아, 설 연휴 대비 택배 특별관리대책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특별관리기간 중 차질 없는 배송 및 택배 종사자 안전을 당부했다.

백 차관은 CJ 관계자로부터 설 연휴 특별관리대책 추진 현황을 보고받은 뒤, “이번 설 연휴에도 택배 물량의 급증(1600만→1730만 박스)이 예상되는 만큼 택배업계는 소비자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가 임시인력을 충분히 투입하여 차질 없는 배송 서비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관리기간 중 심야배송 자제, 설 연휴기간 휴무보장, 영업점별 건강관리 책임자 지정·관리 등을 통해 종사자 과로방지에도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백 차관은 택배 상·하차 및 분류작업 현장을 직접 점검한 뒤 택배 종사자들과 만나, “관리기간 중 저녁 늦은시간까지 애써주는 근무자들이 있어, 국민들이 편리하게 택배 서비스를 이용하여 설 명절 마음을 전달할 수 있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정부도 앞으로 택배 현장을 자주 찾아, 소비자의 편의뿐만 아니라 종사자의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에도 관심을 갖고 현장의 목소리에 지속적으로 귀를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석인 기자. atb2500@naver.com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복잡한 지하상가, 실내 내비게이션으로 길찾기 쉬워진다 행정안전부는 25일, 2024년 첫 중앙주소정보위원회를 개최하고, 실내 내비게이션 실증을 진행하고 수도권 제2고속도로(경기 포천-남양주) 일부 도로구간 변경에 대해 심의했다. 이날 중앙주소정보위원회 위원들은 서울시 서초구 고속버스터미널역에서 주소정보를 이용한 실내 내비게이션 길안내 서비스를 실증했다.기존 대부분의 내비게이..
  2. [단독] 청주 북부권환승센터 주차문제로 청주시청에 방문했습니다. 아직 임시 운영 중이어서 갓길 주차 금지 계도와 장기 주차 방지 홍보에 힘쓰고 있지만, 행정 절차가 마무리 되면 관리 인력을 배치하는 등 적극적으로 조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3. 증평 벨포레리조트 x 키즈캐슬, ‘선물패키지’ 출시 해당 패키지에는 벨포레리조트 숙박과 대표 놀이시설인 미디어아트센터 입장권과 목장 입장권이 포함되어 있으며.......
  4. 카페음악 카페음악,cafe music,कैफे संगीत
  5. 귀성길과 전통시장 공중화장실, 안심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행정안전부는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전국 지자체와 유관기관과 함께 2월15일까지 공중화장실의 안전‧편의시설을 집중점검한다고 밝혔다. 집중검검 대상은 이용객 증가가 예상되는 전국 교통시설, 관광지, 상가 밀집지역 등에 위치한 공중화장실이다. 시‧군‧구와 주요 공공기관은 관할 구역 내 공중화장실 세부 점검계획을 수립하여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