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K팝 여름성수기 '복병'은 올림픽?…파리 시차·성적 부진은 변수
  • 편집국
  • 등록 2024-07-08 08:47:39

기사수정
  • - 과거 올림픽 기간 신곡 발매·스트리밍↓…가요계 7월 말 피하는 분위기도

(주요뉴스) 김현아 기자=K팝 여름성수기 '복병'은 올림픽?…파리 시차·성적 부진은 변수



[2024 파리올림픽 조직위원회 제공. 재배포 및 DB 금지]

K팝 시장의 최대 성수기로 꼽히는 여름이 찾아왔지만, 2024 파리 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가요 기획사들이 7월 말·8월 초 발매를 피하는 분위기가 감지된다.


통상 올림픽 같은 대형 스포츠 행사 때는 국민과 미디어의 관심이 경기에 쏠리는 만큼, 마케팅이 중요한 K팝 시장에서 이 기간 발매를 꺼린다는 것이다.


다만 올해 2024 파리 올림픽은 프랑스 현지와의 시차가 상당하고 인기 종목의 성적이 다소 부진할 것으로 예상돼 과거 올림픽 기간처럼 가요계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는 않으리라는 관측도 나온다.


8일 써클차트 김진우 수석연구위원의 분석에 따르면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열린 그해 8월 1∼400위 음원 이용량은 전월 대비 9% 감소했다.


당시 월별 신곡 발매 개수 역시 7월 96곡에서 8월 78곡으로 18곡 줄어들었다.


김 연구위원은 "당시 신곡 수가 전월보다 급격히 감소한 것은 올림픽 대회 기간을 피해 제작사와 유통사가 발매 일정을 조정했기 때문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올림픽 같은 대규모 국제 이벤트가 있을 때는 국내 음원 시장의 음원 이용량과 신보 발매량이 하락하는 것이 일반적"이라며 "이 기간 미디어의 시선이 아티스트와 신곡이 아닌 스포츠 스타와 경기로 옮겨가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올해 역시 7월 1일 걸그룹 베이비몬스터·스테이씨·키스오브라이프가 한꺼번에 컴백한 것을 비롯해 3일 이승윤·이채연, 10일 드림캐처, 12일 엔하이픈 등이 신보 발매를 했거나 예정하고 있지만 여름 바캉스 시즌이 본격적으로 막을 올리는 7월 중·하순부터는 신보 발매 소식이 상대적으로 뜸하다.


음악 감상 [연합뉴스TV 캡처]

한 신인 아이돌 기획사 관계자는 "(올림픽 기간을 고려해) 8월 컴백을 계획하고 있다"며 "각 방송사가 중계권 확보에 공을 쏟은 만큼, 재방송도 엄청 많이 하지 않겠느냐. 음악 프로그램도 결방하고 모든 이슈가 그쪽으로 쏠리기에 일단 피하고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올림픽 기간에는 K팝 가수들이 신곡의 매력을 전할 음악 프로그램은 물론, 이들의 색다른 면모를 드러낼 각종 예능 프로그램까지 결방할 가능성이 크다.


한 대형 기획사 관계자도 "K팝 시장은 결국 마케팅 싸움이어서 새 앨범이 나왔을 때 대중의 관심이 쏠리게 만들어야 한다"며 "올림픽 기간에는 여론의 집중력이 분산되는 만큼, 올림픽 기간은 컴백을 피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나왔다"고 전했다.


대형 음반·음원 유통사 측도 "주요 아티스트들은 올림픽, 월드컵, 추석, 설날 등 대형 행사가 있을 경우 앨범 출시일을 미루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번 파리 올림픽의 경우 한국과 시차가 7시간에 달하는 데다가, 축구·농구·배구 등 인기 구기 종목들이 예선 문턱을 넘지 못해 파리행이 좌절되면서 올림픽 열기가 예전만 하지 못할 수 있다는 점은 변수다.


김진우 연구위원은 "2024 파리 올림픽에서는 시차 문제와 구기 종목의 대거 예선 탈락 등에 따라 대규모 응원전은 기대하기 어려울 것"이라며 "음악 업계는 관행적으로 음원 출시를 보류하기보다는 올림픽 경기 일정과 결과 등을 분석해 신보 출시 일정을 잡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김현아 기자. odw2878@gmail.com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청주 고교서 70대 경비원 철문 깔려 숨져…학교 관리책임 조사 청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경비용역업체 직원('당직전담원')이 철제 교문에 깔려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24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17분께 청주시 서원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70대 경비원 A씨가 철제 정문을 열다가 경첩 부분이 파손되면서 쓰러진 이 교문에 깔렸다.
  2. SKT, OTT 구독의 새로운 기준 ‘우주패스 넷플릭스’ 출시 SK텔레콤은 6월 28일 자사의 구독 서비스 플랫폼 ‘T우주’에서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를 구독할 수 있는 ‘우주패스 넷플릭스’를 신규 출시한다고 밝혔다이번 ‘우주패스 넷플릭스’ 상품 출시는 SKT-SKB-넷플릭스 3사가 지난해 9월 체결한 전략적 파트너십의 성과다.당시 3사는 고객에게 보다 나...
  3. 국내외 인기 콘텐츠 7만여편 제공…U+tv 구독 상품 `유플레이` 출시 LG유플러스가 국내외 인기 콘텐츠를 제공하는 IPTV 구독 상품 `유플레이(Uplay)`를 선보이며 IPTV 고객경험 혁신에 나선다.유플레이는 국내 최초로 독점 공개하는 해외 OTT 오리지널 인기작을 포함해 영화부터 해외 드라마, 애니까지 전 장르의 콘텐츠 7만여 편을 시청할 수 있는 U+tv 구독 상품이다. 고객(You)이 영화, 해외 드라마, 애니, 공연 콘텐..
  4. 서울관광재단, 스카이스캐너 프로모션으로 항공·호텔 약 1만 건 판매 서울관광재단(대표이사 길기연)은 외래관광객 직접 유치를 위해 글로벌 항공권 검색 플랫폼인 스카이스캐너와 함께 일본, 대만, 태국, 3개 방한 핵심 국가 대상으로 서울 관광 프로모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해당 프로모션은 4월 1일부터 약 6주간 진행됐으며 서울 여행 프로모션 페이지를 통해 할인된 항공권, 서울 호텔 상품, 서울...
  5. 한국저작권위원회, 저작권 걱정 없는 인공지능 학습 원천데이터 소개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강석원, 이하 위원회)는 6월 19일(수)부터 21일(금)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스마트테크코리아 2024’에 참가해 위원회에서 공유마당을 통해 제공하고 있는 인공지능(AI) 학습 원천데이터를 소개하고 알리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 위원회는 ‘공유 BANK’를 주제로 홍보부스를 준비해 국민들이 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